default_setNet1_2

삼성전자, 구미사업장 생산 스마트폰 베트남으로 이전

기사승인 2020.03.06  18:03:00

공유
default_news_ad1
   
 

[뉴스데일리]삼성전자는 6일 경북 구미 사업장에서 생산하던 프리미엄 스마트폰 일부를 한시적으로 베트남 공장에서 생산한다고 밝혔다.

이 같은 결정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발생으로 구미 사업장이 폐쇄된 데 따른 것이다.

이에 따라 삼성전자는 구미에서 전량 생산하던 갤럭시S20 시리즈와 갤럭시노트10등 프리미엄 스마트폰을 베트남에서 만들어 국내로 들여올 계획이다.

베트남 공장에서는 월 최대 20만대 가량의 스마트폰이 생산될 것으로 보인다.

베트남에서 생산된 스마트폰은 전파 인증 등의 과정을 거쳐 빠르면 이달 하순부터 국내 소비자에게 공급된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생산 거점 다변화로 국내 소비자에게 안정적으로 제품을 공급하기 위한 일시적 조치"라며 "코로나19 상황이 안정되는 대로 해외 이전 물량을 구미로 다시 옮길 계획"이라고 했다.앞서 경북 구미 사업장은 코로나19 추가 확진자가 발생해 전체 폐쇄됐다. 구미 사업장 내에서만 6번째 확진자다. 

정찬형 기자 chungch@newsdaily.kr

<저작권자 © 뉴스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set_new_S1N52
set_new_S1N57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